“여드름 화장품보다 효과가 더 강력합니다” 여드름 왕창 난 피부과 의사가 ‘여드름’ 쏙 들어가게 한 일상 루틴

0
297

채널A ‘나는 몸신이다’에 20대 때는 여드름 피부로 고생했지만 40대인 지금은 여드름 흉터라고는 전혀 찾아볼 수 없는 깨끗한 피부를 가진 이하은 피부과 전문의가 출연했는데요.

이하은 피부과 전문의만의 특별한 3중 세안부터 절대 빠뜨리지 않고 바른다는 화장품까지 모두 공개됐습니다.

ⓒ 채널A ‘나는 몸신이다’

성인 여드름은 치료가 쉽지 않고 완치되기도 어렵기 때문에 지속해서 피부과를 찾는 경우가 대부분인데요.

이하은 피부과 전문의는 따로 피부과 진료 없이 오로지 생활습관 교정을 통해 지금의 피부를 가질 수 있게 됐다고 합니다.

ⓒ 채널A ‘나는 몸신이다’

지금도 피부가 지성이면서 민감성인 편인지라 조금만 방심하면 여드름이 올라오기 때문에 평소 피부 관리를 위해 공을 많이 들이는 편이라고 하는데요.

이하은 피부과 전문의가 수술, 시술 NO 돈 안 들이고 여드름에서 탈출 할 수 있었던 피부 관리법은 다음과 같습니다.

1. 기초 피부 관리 방법

ⓒ 채널A ‘나는 몸신이다’

① 화장 솜에 토너를 듬뿍 적셔 세안 후 피부의 잔여 노폐물을 닦아낸다
② 피부를 닦아낼 땐 손목의 힘을 빼고 안쪽에서 바깥쪽으로 닦아준다
③ 토너 후에는 가벼운 제형의 크림을 얇게 3회 덧바른다
=> 한꺼번에 많이 바르면 소용 X
④ 손가락 한 마디 양의 자외선 차단제를 얼굴과 목에 얇게 3회 덧바른다

ⓒ 채널A ‘나는 몸신이다’

크림과 자외선 차단제 모두 피부에 골고루 흡수되도록 얇게 여러 번 바르는 것이 중요!

이하은 피부과 전문의는 세안 후 수건을 절대 사용하지 않고, 바로 기초 제품을 바른다고 해요.

또한 토너, 크림, 자외선 차단제 기본적으로 꼭 필요한 화장품만 사용한다고 합니다.

2. 외출 시 피부 관리 팁

ⓒ 채널A ‘나는 몸신이다’

다음으로 이하은 피부과 전문의는 외출 시 피부 관리 팁에 대해서도 공개했는데요.

오전 진료를 마치고 점심 먹으러 가기 전 화장이 되어있는 상태이기 때문에 스틱형 자외선 차단제를 사용해 화장함 얼굴 위에 겹겹이 발라준다고 합니다.

보통 자외선 차단제는 아침에 한 번 바르면 끝인데, 이렇게 한번 더 발라주면 자외선 차단으로 인한 피부 노화를 예방할 수 있다고 해요.

3. 퇴근 후 피부 관리법

ⓒ 채널A ‘나는 몸신이다’

마지막으로 이하은 피부과 전문의는 퇴근 후 피부 관리법에 대해서도 공개했는데요.

우선 세안을 시작하기 전에 세균과 먼지 등에 쉽게 오염되는 손을 먼저 씻는 것이 중요하다고 해요.

색조 화장 때문에 클렌징에 더 신경 쓰기 때문에, 2중 세안이 기본이라고 하는데요. 이하은 피부과 전문의는 젤 타입의 클렌징 제품을 사용한다고 합니다.

젤 타입의 클렌징 제품은 자극이 적어 민감성 피부에 효과
ⓒ 채널A ‘나는 몸신이다’

① 피부 상태에 맞는 클렌징 제품으로 화장을 지우고 미온수를 이용해 꼼꼼하게 세안해준다
② 폼 타입의 클렌징 제품을 사용해 세안한다
=> 풍부한 거품이 쿠션 역할, 피부 자극을 줄이는 효과
③ 물 3L에 사과식초 1큰술을 넣은 물에 한번 더 세안한다
④ 식초 물이 남지 않게 깨끗이 씻어준다

  • 식초 물 세안 = 피부 장벽 강화, 피지 분비량 감소에 효과
ⓒ 채널A ‘나는 몸신이다’

얼굴에 사과 식초 물이 남지 않도록 처음부터 끝까지 미온수 물을 사용해 꼼꼼하게 세안하는 것이 중요!

식초 물을 이용해서 세안을 하면 피부 장벽이 약산성이 유지되면서 탄탄하게 유지가 될 수 있고 피지 분비량이 줄어들며 성인 여드름에 도움을 받을 수 있다고 하네요.

출처 : 채널A ‘나는 몸신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