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동 서비스 실화? 시각장애인 고객 앞에서 런던 베이글 뮤지엄 직원이 보인 역대급 행동!”

0
65

한국에서 장애인이 마주하는 일상적인 어려움이 여전히 많다는 지적 속에서, 한 베이글 프랜차이즈 가게의 직원이 보여준 예외적인 서비스가 큰 주목을 받고 있습니다. 시각장애인 유튜버가 운영하는 ‘알TV’에 소개된 이 사례는, 장애인에 대한 사회적 인식과 대응에 있어서 모범적인 사례로 떠오르고 있습니다.

지난달 29일 공개된 영상에서는 시각장애인 승준쌤이 유명 베이글 프랜차이즈 ‘런던 베이글 뮤지엄’을 방문하는 과정이 담겼습니다. 승준쌤은 베이글을 선택하고 구매하는 과정에서 예상치 못한 도움을 받았습니다.

가게 직원은 승준쌤에게 필요한 ‘안내 보행’ 서비스를 자연스럽고 전문적으로 제공했습니다. 안내 보행은 시각장애인 고객을 덥석 잡고 이끄는 것이 아니라, 장애인보다 앞서 가면서 팔꿈치를 제공해 잡도록 하는 것을 의미하며, 이는 정확한 교육을 받았음을 시사합니다.

이러한 직원의 행동은 시각장애인에 대한 배려와 전문적인 대응이 얼마나 중요한지를 보여줍니다. 승준쌤은 가게 직원 덕분에 다른 비시각장애인 고객들처럼 자유롭게 베이글을 선택하고 구매할 수 있었으며, 이 과정에서 느낀 감사의 마음을 영상을 통해 전했습니다.

런던 베이글 뮤지엄의 이러한 접근 방식은 단순히 좋은 서비스를 넘어서, 장애인 고객에 대한 사회적 인식 개선에 기여하는 것으로 평가받고 있습니다. 누리꾼들 또한 해당 직원과 가게의 태도에 박수를 보내며, 이러한 사례가 더 많이 알려져 장애인에 대한 배려가 일상화되기를 바란다는 의견을 내고 있습니다.

이 사례는 카메라가 있어서가 아니라, 진정한 배려와 전문성을 바탕으로 한 서비스가 어떻게 고객의 마음을 움직이고 사회적 변화를 이끌 수 있는지를 보여줍니다. ‘런던 베이글 뮤지엄’의 사례는 장애인에 대한 사회적 인식과 태도 변화를 위한 중요한 발걸음으로 기억될 것입니다.

사진 출처 : YouTube ‘알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