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 가야하나? 뭔가 애매한데..” 내 건강 상태 궁금할 때 집에서 ‘등’ 하나로 알 수 있는 초간단 셀프 검진

0
562

과거 방송된 MBN ‘엄지의 제왕’에서 ‘뒤태에 숨은 건강 적신호’에 대해 이야기를 나눈적이 있었습니다.

이날 방송에서는 뒷모습만 봐도 알 수 있는 질병 신호를 알아봤다고 하는데요.

MBN ‘엄지의 제왕’

이 날 방송에 출연한 이고은 재활의학과 전문의가 패널로 등장한 조충현의 뒤태를 보고 ‘왼쪽 어깨가 아프실 것 같다’고 말했다고 합니다.

그러자 조충현은 ‘맞다. 5년 전에 후방 탈골로 통증이 있다’라고 말하며 놀랐는데요.

내 건강 상태가 궁금할 때 뒤태 하나로 알 수 있는 방법이 있다고 합니다.

바로 등을 눌러 질병을 예측할 수 있다고 하는데, 등을 눌러서 내 건강 상태가 좋은지 나쁜지 한번 확인 해보시길 바랍니다.

1. 심유

MBN ‘엄지의 제왕’
대추혈 - 고개를 숙였을 때 목뼈 가운데 튀어나온 지점

대추혈을 기준으로 척추 양쪽 3cm정도에 있는 혈자리를 ‘심유’ 라고 한다고 하는데요.

‘심유’ 라는 혈자리 눌렀을 때 불편하다고 하신다면 고혈압, 허혈 심장 질환, 뇌경색을 의심 해보라고 합니다.

이만기는 실제로 고혈압약을 복용 중에 있는데, 심유를 눌렀을 때 굉장히 아프다고 했다고 하네요.

2. 지양혈

MBN ‘엄지의 제왕’

그 다음 이만기는 등 아래쪽은 괜찮았으나 등 윗부분을 누르면 통증을 느끼는 상태였는데요.

심유 아래 가운데에 있는 혈자리는 바로 ‘지양혈’이라고 하는데, 이 부분에 불편하다면 위장통이 있을 확률이 있다고 합니다.

실제로 반복적으로 위장통이 있는 분들의 경우 등에 담 걸리는 느낌이 있다면? 지양혈을 손으로 꾹꾹 눌러가면서 자극을 해주면 소화불량 완화에 도움이 된다고 합니다.

3. 담유혈, 비유

MBN ‘엄지의 제왕’

지양혈 아래에 있는 흉추 10번 라인을 ‘담유혈’ 이라고 한다고 하는데요.

담유혈은 특히 여성분들의 경우 가슴 압통이 의심된다고 해요.

또 담유혈 바로 아래쪽에 있는 흉추 11번 라인을 비유혈이라고 한다고 하는데, 당뇨병이 있는 분들이 눌렀을 때 반응을 하는 대표적인 혈자리라고 합니다.

비유혈을 눌렀을 때 통증이 있으신 분들은 소화 장애, 췌장 관련 질환, 당뇨병을 의심해봐야 한다고 해요.

4. 폐유혈

MBN ‘엄지의 제왕’

처음 눌러봤던 ‘심유’ 에서 위쪽으로 1~2cm 정도만 올라오시면 흉추 3번에 ‘폐유혈’이 있다고 하는데요.

이 부위를 눌러서 통증이 있다면? 만성 기침, 천식, 만성 폐쇄성 폐 질환을 의심해보라고 합니다.

통증이 있으시다면, 이 부위를 눌러서 풀어주시는 것이 증상 완화에 효과적이라고 하네요.

출처 : MBN ‘엄지의 제왕’